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종로시인 2021/04/30 [23:04]

    수정 삭제

    미나리 미니리 .....
    요줌 미나리가 대세다
    그 흔한 미나리가 세계를 열였다

    미나리를 닮은 인생 윤여정이다
    영화라면 사족을 못쓰고 좋아해서 "화녀"라는
    영화를 어떻게 봤는지 모르지만 본기역이 난다

    파란만장한 인생을 산여자배우 윤여정
    요즘 어디서나 수상 인터뷰가 핫이슈다
    친근하면서도 유머가 있는 자연스러운 소감으로인해
    세계를 열광 시킨것이다

    어릴때 비오는 날이면 아버지가 좋아하시는
    미나리로 전을 부쳐서 축축한 날의 입맛을 즐겁게
    해주는 엄마의 수고가 있었다
    미나리 전은 향기롭고 감칠맛이 있다
    그러고 보니 맛을 본지가 꽤 오래되었는데
    기억이 살아있네

    시인의 친절한 안내로 미나리의 종류가 많다는것을
    구체적으로 알게되어서 득템한 거 같다
    마트에서 보이는 미나리가 예사로 보이지 않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