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남 수정 상권활성화재단 '출범'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 현판식 ... 오는 2016년까지 467억 투입

송명용 영상기자 | 기사입력 2012/05/14 [08:39]

성남 수정 상권활성화재단 '출범'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 현판식 ... 오는 2016년까지 467억 투입

송명용 영상기자 | 입력 : 2012/05/14 [08:39]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은 14일 오후 2시 시청 6층 재단 사무국에서 ‘상권활성화재단’ 현판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날 출범하는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은 이사장을 포함,13명의 이사와 감사 1명, 타운매니저 6명 등 전문 인력으로 진영이 꾸려졌다.
 
상권활성화재단은 오는 2016년까지 467억원(국도비 117억 포함)을 투입해 수정로 일대 30만5천㎡ 규모의 상업지역을 지역문화와 결합된 상권으로 육성한다.
▲ 수정구 상권활성화를  주도할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이  출범한다.      ©자료사진

재단은 브랜드 개발, 상인대학 개설, 상품 및 점포개발지원, 창작예술 및 주민참여시장 운영, 우수점포 발굴, 마케팅사업지원 등 각종 경영개선사업을 한다.
 
특히,  ‘보급형·복지형 스마트워크 서비스 모델 개발 시범사업’ 유치 성공으로 지원받은 별도의 국비 5억원으로 수정로 상권 활성화 구역에 오는 12월까지 ‘상권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
 
이 시스템은 수정로 상업 지역을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환경으로 만들어 구역 내 1,936개 점포 시장 상인과 지역주민, 재단 사무국이 ‘SNS’를 통해 실시간 소통할 수 있도록 한다.
 
또, 단골고객 관리나 각 점포별 QR 코드 쿠폰 발행, 할인·경품 정보도 실시간 제공해 지역 주민들이 ‘SNS’로 전통시장 쇼핑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재단은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해 지역주민, 상인, 대학교수 등으로 구성된 상권활성화협의회를 수시 운영하고, 각계 각층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단을 구성해 민·관·학이 결합된 형태의 한국형 지역상권 활성화 모델을 발굴할 계획이다.
 
한편 오는 30일에는 옛 성남시청 진입도로, 중앙시장 내 야외무대에서 상권활성화 원년 선포식을 겸한 ‘재단법인 성남시 상권활성화재단 출범식’이 개최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