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건강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공민현 200경기 출전 기록
2013시즌 프로 데뷔, 성남 합류 멀티 플레이어로 활약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FC가 K리그 통산 200경기 출전을 달성한 공민현을 축하하기 위한 기념식을 진행한다.

 

공민현은 지난 1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9라운드’ 수원삼성블루윙즈와의 홈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하며 본인의 리그 통산 200번째 경기를 무사히 소화했다.

▲ 성남FC 공민현이 200경기 출전 기록을 세웠다.     © 성남일보

2013시즌 부천에서 프로 데뷔한 공민현은 올 시즌 남기일 감독의 부름을 받고 성남으로 팀을 옮겼다. 저돌적인 플레이를 즐기며 순간적인 움직임, 공간 창출 능력이 좋아 팀의 많은 기회를 만들어내고 있는 공민현은 올 시즌 거의 모든 경기를 소화하며 팀의 대표 공격수로 활약중이다.

 

최전방 공격수와 공격형 미드필더를 오고가며 멀티 플레이어의 면모를 보이고 있으며 올 시즌 기록한 2골 모두 팀의 승리로 이어진 결승골이었을 만큼 순도 높은 공격을 보여주고 있다.

 

200경기 출전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한 공민현은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들이 있었기에 200경기를 소화할 수 있지 않았나 싶다. 팀의 승리로 이어질 수 있는 골을 많이 기록해 팬들을 기쁘게 해드리고 싶다”며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성남은 공민현의 200경기를 축하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경기 전 선착순 2,000명에게 공민현 선수 카드를 제공하며 하프타임을 활용해 200경기 기념패 및 기념 액자를 전달한다. 또한 경기 승리 시 진행되는 ‘승리의 하이파이브’ 이벤트에서 팬들과 호흡할 예정이다.

 

한편, 최근 승리를 거두지 못하며 주춤한 성남은 강원과의 홈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해 반전을 노린다는 계획이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9/23 [13:12]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자유 대한민국 수호, 평화 대집회. 10월2
인상 참...거시기 하네 ㅋ
하이구 이제사보구 답변드리요 멍청 한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