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상조, "일반지주회사 CVC 허용 반대 안해"

김병관 의원, 국회 4차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질의 통해 대안 제시

이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04/21 [13:13]

김상조, "일반지주회사 CVC 허용 반대 안해"

김병관 의원, 국회 4차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질의 통해 대안 제시

이병기 기자 | 입력 : 2019/04/21 [13:13]

[성남일보] 김병관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시 분당구갑)의 대기업의 CVC(Corporate Venture Capital,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털) 허용에 관한 질의에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반대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다시 한 번 분명히 했다. 

▲ 김병관 의원.     © 성남일보

국회 지난 19일 국회 4차산업혁명 특별위원회 전체회의 질의에 나선 김병관 의원은 “제2의 벤처 붐 조성을 위해 M&A 활성화가 필요하며 이러한 M&A의 주체는 금융이 아닌 기업인데 현재 정부의 M&A 활성화 정책은 금융시장과 관련된 정책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정부가 금융시장을 통해 M&A를 활성화하는 것보다 기업이 M&A를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가장 기본적이고 기초적인 대안이 대기업 등의 CVC 보유를 허용하는 것”이라며 공정거래위원회의 명확한 입장을 촉구했다.

  

김 의원의 질의에 대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은 “벤처지주회사와 CVC가 어느 하나만 해야 하는 대체적 관계가 아니기 때문에 국회 법안심사 시 CVC에 대해 논의될 경우 공정거래위원회가 반대입장을 가지지 않겠다는 것은 이미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며 "대기업의 CVC 보유에 반대하지 않는다"고 입장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