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생활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판교 쌍용거줄다리기 재연회 오세요
성남문화원, 판교 쌍용거 줄다리기 재연회 개최 ... 지역향토 문화 계승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문화원은 오는 16일 오전 10시 판교 낙생초등학교 회나무 앞에서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고 액운을 떨쳐 버리는 ‘판교 쌍용거(巨)줄다리기’ 재연회를 개최한다.

▲ 판교 쌍용거줄다리기 장면.     ©성남일보

이 날 행사는 회나무 앞에서 고사가 진행되고 이어 개회식과 동아줄 꼬는 시연, 경기민요 등 축하공연과 줄다리기가 개최된다.

 

또한 행사장 주변에서는 민속놀이•전통악기 체험, 먹거리 한마당 등 시민들과 함께 다채롭게 즐기며 체험할 수 있는 장도 마련된다.

 

이날 줄다리기는 쌍줄을 이용해 암줄과 숫줄로 편을 나누고 판교동 주민 등 줄다리기 참여자와 이무술 집 터 다지는 소리 보존회, 성남농악보존협회, 낙생농협 풍물패 등이 함께한다.

 

판교 쌍용거(巨)줄다리기는 예로부터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고 액운을 떨쳐 버리고자 정월 대보름날 행해졌던 민속놀이로 1970년대 초반 판교 너더리에서 행해졌다.

 

판교 쌍용거(巨)줄다리기는 청룡줄(숫줄)은 기혼 남성이 황룡줄(암줄)은 여성과 미혼남녀가 편을 이뤄 암줄과 숫줄이 하나로 결합된 상태에서 세 번의 줄다리기를 겨뤄 여성 황룡줄이 두 번을 이겨야 풍년이 든다는 속신 때문에 황룡줄이 이기도록 진행된다.

 

김대진 원장은 “정월 대보름을 맞아 판교 쌍용거(巨)줄다리기가 시민 모두의 액운을 떨쳐내고 시민 모두가 함께 화합하며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2/03 [22:42]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자유 대한민국 수호 10,3 광화문 광장 평
하이구 이제사보구 답변드리요 멍청 한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참 할일 없는 인간들... 이재명만 주구장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