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한산성로 도로환경 주행환경 개선
배수로에 덮개, 솔라표지병 설치, 터널 조명기구 교체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성남시 수정구 단대동 닭죽촌 마을에서 광주시 남한산성면으로 이어지는 총연장 3.4㎞ 남한산성로가 안전한 주행 환경으로 바뀌고 있다.

 

성남시 수정구는 13억원을 투입해 오는 6월까지 ‘남한산성로 도로환경 개선 사업’을 편다. 구는 도로와 석축 사이에 0.5m 깊이로 파인 채 설치된 배수로(총 3.4㎞)에 덮개를 씌운다.

차량 주행 중 배수로에 바퀴가 빠지는 등의 사고를 막기 위해서다.

 

배수로 덮개는 규격화된 사각 수로관 제품을 매설하는 형태로 설치 공사를 해 안전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남한산성로 도로환경 개선 사업은 지난해 7월부터 시작돼 도로 양편의 1600개 방호벽부터 일제 정비를 마친 상태다.

 

수정구는 마모된 방호벽을 개보수하고 말끔하게 도색했다.

 

방호벽 윗면에는 매립형 LED 조명인 태양광 도로표지병(일명 솔라표지병) 1400개를 1.5m 간격으로 설치했다.

 

솔라표지병은 낮에 태양열을 축적해 뒀다가 야간에 빛(LED)을 발하는 태양광 충전식 발광기구로, 어두운 밤 도로를 은은하게 비춘다.

 

남한산성로의 167m 길이 산성터널 조명기구도 정비했다. 구는 터널 안 390개의 나트륨등을 모두 LED등으로 교체했다.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1/03 [10:08]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제아무리 네가 잘났어도 너는 패륜이야
이재명 저런 사람이 잘되면 절대로 안되지
이제 국민이 다 알아버렸네 찢지사 "니엄
이재명 자기형 조현증 환자라고 눈물도 감
"아" 성남시 전임 시장님들 모두 고인되시
무능하고 시민에 소리에 귀기울지 않는 허
*주민소환제* 실현은 안되더라도 시민들의
참 할일 없는 인간들... 이재명만 주구장
왜 고양이는 시범사업이고... 왜 내장형칩
온 언론이 덮어주고 찬양하는데 여기만 그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