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라이프 > 메디뉴스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당제생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시작
 
김성은 기자
광고

[성남일보] 분당제생병원이 10월부터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작한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보호자나 개인 간병인이 상주하지 않고 전문 교육을 받은 간호인력이 24시간 입원 간호를 제공함으로써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간병비 부담을 낮추고 의료 서비스의 질을 높이는 환자 중심의 의료 서비스이다.

▲ 분당제생병원 전경.     ©성남일보

분당제생병원의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은 우선 본관 8층 병동을 전담 병동으로 지정하고, 기준에 적합한 입원 환자는 81병동 내과병동으로, 82병동은 외과병동으로 제한 운영된다.

 

수준 높고 안전한 간호 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전문 인력과 병동을 리뉴얼하였으며, 의료기기 등을 새로이 갖추었고 환자안전과 감염예방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채병국 병원장은 “환자에게 보다 나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병상 규모를 줄여 시작하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가 내원객 모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며 점차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을 늘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고
기사입력: 2018/10/01 [22:02]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털보가 죽일넘이지. 조폭에 활용당한 이재
성남시 진짜 가관이네요 전임시장부터 현
진영을 떠나 전임시장의 이상한 행태는 바
나랏일은 원칙적으로 처리하는게 맞지!!
투명하지 않은건 분명 뭔가 구린 다른 이
이재명과 뭔 꿍꿍이가 있다고 봄. 투명해
개봉영화는 각자봐라. 민망한 장면도 있는
아가페교회가 욕심이 과하군요. 2200명의
성남신문의 미래를 제시하는 방향에 깊은
성지순례 왔고요 이런 형님을 정신병원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