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HOME > 뉴스 > NGO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재명, 공원·녹지조성기금 적립 의무 방임
성남환경연, 성남시 410억 공원조성기금 환영 논평 ... 은 시장, “지방채 발행도 검토”
 
모동희 기자

[성남일보] 성남환경운동연합은 13일 논평을 통해 성남시가 올해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공원조성기금 410억 원을 적립하기로 결정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성남환경운동연합은 이날 “8월 9일 은수미 성남시장이 자신의 SNS를 통해 공원을 지키기 위한 410억 원의 공원녹지조성기금 적립을 시민들에게 알렸다”면서“은수미 시장의 공원조성기금 410억 원의 기금 적립 결정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 지난해 12월 열린 도시공원일몰제에 따른 성남시 대응방향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 장면.     ©자료사진 

성남환경운동연합은 “1999년 헌법재판소의 헌법불합치 결정에 따라 미조성 공원이 2020년 7월 실효(일몰제)로 사라질 위기에 처한 공원을 매입하기 위한 첫 조치”라며“은 시장은 지난 6.13 지방선거에서 미집행 공원부지 매입을 통해 생태도시숲 확대를 공약했고 성남환경운동연합과 정책협약을 통해 공원과 녹지를 선진국 수준으로 확대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밝혔다.

 

특히 성남환경운동연합은 “성남시가 공원 매입을 위해 필요한 비용이 3,358억 원이며, 현재 적립된 기금은 은수미 시장이 조성 계획을 밝힌 410억 원을 포함하더라도 462억 원에 불가하다”며“이재명 전 시장은 2011년~2016년 조성액 0원, 2017년 5억, 2018년 10억으로 8년 동안 15억 원의 기금 조성에 그쳤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전 성남시장)는 공원·녹지조성기금 적립 의무를 방임했다”고 비판했다.

 

성남환경운동연합은 “410억 기금 조성과 전임 시 집행부에서 안이하게 준비했던 미조성 공원의 일몰 대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면서“410억 기금 적립과 내년 추가 기금 적립 그리고, 지방채 발행 모두 의회의 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은수미 시장은 지난 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공원을 지키기 위해 올해 400억 원 추가 적립을 추경안에 반영했다”면서“공원을 지기키 위한 토지매입비만 23,358억 원,400억 원 추가 적립으로 확보한 돈은 현재까지 452억 원. 허리띠를 졸라매도 지방채 발행이 불가피할 수 있다”면서“해결이 안되어 부채를 지게 되면 시민들게 알리겠다”고 밝힌바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기사입력: 2018/08/13 [10:33]  최종편집: ⓒ 성남일보
카카오톡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제3의눈 18/08/15 [02:02] 수정 삭제  
  근데 여기 속한 어떤 녀석 은수미캠프에서 선거운동하지 않았나? 박쥐같은 놈! 정치인은 일단 의심하고 본다고 떠들어 대면서 고상한 척 하고 물밑에서는 이권 찾아 협작하는 쓰레기 새끼! 모를 줄 알지? 니 양아치 정체를! 은수미가 이놈 어디에다 박으면 곧바로 전쟁이다!
아사리판 18/08/15 [10:15] 수정 삭제  
  지역에 시민운동가가 있나요? 잿밥에만 관심있는 사람들 아닌가요? 지역언론도 마찬가지고요. 선거캠프 갖다가 다시 복귀하고 지랄부르스 떠니 누가 시민운동가에게 침 뱉지 않을까요? 기잔지 양아친지 정체가 의심스러운 자들에게 냉소하지 않을까요?
시민 18/08/15 [12:08] 수정 삭제  
  은수미 시장도 골치 아플거야. 이놈 저놈 달려들어서 이것 내놔라, 저 자리 내놔라 설쳐대니.. 내공은커녕 염치 1g도 없는 것들 데리고 일을 할 수 있을까? 은시장은 철저한개방형 인사시스템으로 사람을 거를 거야. 현실문제점 쓰고 그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라고 하면 이 바닥 거지들 다 나가떨어질 것임. 기본도 없는 것들이 시민운동가, 언론인, 정당인 운운하는 엿같은 지역사회. 진짜는 죄다 숨어있고. 은시장, 골 아픈 은시장!
시민 18/08/23 [12:57] 수정 삭제  
  공원기금 적립 잘한일입니다 전임자는 한건주의지만 은수미시장은 차근차근 시정 이끌어주세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
뉴스 플랫폼 - 댓글 Here!
명석하신 이재선씨가 입바른 소리하면서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제목이 기소여부 초읽기가 뭡니까?? 김혜
역시 참언론 성남일보 예전부터 알고 기
혜경궁 김씨입니다. 저를 죽여주세요.. ^
혜경궁김씨입니다. 이재명지사가 감옥에가
박사모 부부가 똑같네.. 이제와서 딴소리
조중동이 성남일보와 같았다면, 지금 대한
인맥이 아주 화려하네~ 줄줄히 낙하산인사
이런 게 기사죠. 이재명이 뿌린 돈 받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