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성남시, 수내교 분당 방면 가설교량 설치공사 '돌입'

왕복 8차 통행 유지하며 내년 12월까지 철거와 재가설 공사 단계적 추진 ... 시민안전 최소화

이유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07:34]

성남시, 수내교 분당 방면 가설교량 설치공사 '돌입'

왕복 8차 통행 유지하며 내년 12월까지 철거와 재가설 공사 단계적 추진 ... 시민안전 최소화

이유진 기자 | 입력 : 2024/06/17 [07:34]

[성남일보] 성남시는 긴급 정밀안전진단 결과 전면개축이 결정된 수내교의 가설교량 설치 공사를 17일부터 착공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 가설교량 설치 공사에 들어가는 수내교 전경.

수내교는 긴급 정밀안전진단 결과 E등급 판정을 받아 지난해 8월 14일 긴급 사용제한인 전면통제가 실시된 이후 전문가 자문회의 결과를 거쳐 전면개축이 결정됐다. 이후 시는 통행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임시 지지구조물을 설치해 지난 1월 18일 통행을 재개했다. 

 

시는 수내교가 전면 통제되는 동안 극심한 교통혼잡 및 이용불편이 발생한 점을 고려해 현행과 같이 왕복 8차로 통행을 유지하면서 전면개축을 추진할 방침이다. 

 

시는 우선 수내교 분당 방면 차로(서쪽) 옆에 교통 우회용 4차로 가설교량을 오는 10월까지 설치한 후 서울·판교 방면 4개 차로(동쪽) 구간을 철거해 재가설 공사에 들어간다. 

 

이어 내년 5월까지 서울·판교 방면 구간 공사를 완료한 후 내년 12월까지 분당 방면 철거 및 재가설 공사를 마친다는 계획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수내교 정밀안전진단 결과 불가피하게 전면개축이 결정돼 공사기간 동안 탄천 이용 및 통행 불편이 발생하는 것에 대해 양해 부탁드리며, 빠른 시일 내에 시민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