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자박물관 - 전곡선사박물관, 상호협력 위해 ‘맞손'

이태헌 기자 | 기사입력 2023/11/29 [08:18]

경기도자박물관 - 전곡선사박물관, 상호협력 위해 ‘맞손'

이태헌 기자 | 입력 : 2023/11/29 [08:18]

[성남일보] 한국도자재단 경기도자박물관과 경기문화재단 전곡선사박물관이 28일 전곡선사박물관에서 ‘지역 및 콘텐츠 교육 교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양 박물관 소재지인 경기남부 광주와 경기북부 연천 지역을 중심으로 도자문화, 선사문화 등 경기 지역 우수 문화유산을 대표하는 각 박물관과의 교육 교류 활성화를 통한 공동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 상호협력 업무협약 제결 장면.   © 성남일보

협약에 따라 양 박물관은 ▲광주 삼리 유적 등 선사 유적지 및 선사 콘텐츠에 대한 교육 협력 ▲연천 및 경기북부 지역 도자기 유적 및 도자문화에 대한 교육 협력 ▲전시 콘텐츠 연계 교육 프로그램 개발 협력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경기도자박물관과 전곡선사박물관은 지난해부터 지역 문화유산 교육 사업의 일환으로 ‘우리 고장 문화유산 탐방’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실무협의회를 구성,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학술 정보, 정책, 교육, 인적자원 등의 교류도 확대할 방침이다.

 

협약식에는 강명호 경기도자박물관 관장, 이한용 전곡선사박물관 관장 등이 참석했다.

 

최문환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은 ESG 경영의 하나로 경기 북부와 남부의 문화교류를 활성화하고 상생발전을 위해 마련했다”라며 “경기도의 우수한 문화유산 콘텐츠 발굴과 대표 박물관과의 협업을 통해 지역사회에 대한 도민의 문화적 자긍심을 높이고 우리나라 역사와 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뮤지엄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