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용인특례시 장애인 가요제 승자 가른 곡은?

‘사랑은 품앗이’를 부른 서선이씨 대상 수상 ...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문화협회 용인시지부 주최

이유진 기자 | 기사입력 2023/10/06 [18:24]

용인특례시 장애인 가요제 승자 가른 곡은?

‘사랑은 품앗이’를 부른 서선이씨 대상 수상 ...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문화협회 용인시지부 주최

이유진 기자 | 입력 : 2023/10/06 [18:24]

[성남일보] 용인특례시는 6일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문화협회 용인시지부가 시청 에이스홀에서 ‘제7회 용인특례시 장애인 가요제’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행사에 참석해 “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 배려하고 이해하며 함께 더 나은 삶을 이룰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최대한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최근 차량등록사업소 이전 건물을 리노베이션해 장애인 VR(가상현실) 스포츠체험센터를 조성하는 작업을 추진 중에 도의회에서 도교육청 예산을 깎아 어려워졌지만, 도 예산 지원이 이뤄지지 않아도 시비를 보태서라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용인시 장애인 가요제 우승자들.   © 성남일보

이상일 시장은 행사에서 김기원 한국맥도날드 대표 등 장애인복지증진 유공자 5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하기도 했다.

 

가요제 참가한 72팀 중 예선전을 거친 10팀이 이날 본선에서 기량을 펼쳤다. 이날 행사에는 400여 명의 장애인이 참여했다. 관객들은 초대 가수와 출연 팀의 노래를 따라부르며 호응했다.

 

행사에서 대상은 ‘사랑은 품앗이’를 부른 서선이씨가 차지해 상금 100만원과 트로피를, 금상(70만원과 트로피)은 ‘청춘등대’를 부른 유진식씨가 받았다. 은상(30만원과 트로피)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부른 이정원씨, 인기상(트로피와 상품)은 ‘샤방샤방’을 부른 류시현씨가 수상했다.

 

행사를 주관한 전욱재 사)한국장애인문화협회 용인시지부장은 “그동안 소외계층을 위해 수고해주신 유공자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역경을 딛고 본선에 오르신 참여자들에게 뜨거운 응원을 보낸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요제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