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성남FC 김영광, 통산 600경기 출전 대기록

충북청주FC전 선발출전으로 600경기 출전 대기록 달성

이태헌 기자 | 기사입력 2023/09/23 [22:07]

성남FC 김영광, 통산 600경기 출전 대기록

충북청주FC전 선발출전으로 600경기 출전 대기록 달성

이태헌 기자 | 입력 : 2023/09/23 [22:07]

[성남일보] 성남FC 골키퍼 김영광이 K리그 통산 600번째 경기 출장을 하며 대기록을 세웠다.

 

김영광은 23일 오후 1시 30분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3’ 33라운드 충북청주FC와의 홈경기를 치르며 600경기 출장 기록을 세웠다. 올 시즌 구단의 최다 관중 앞에서 그 기록을 달성하며 의미를 더했다.

▲ 김영광   © 성남일보


현재 1983년생 만 40세인 김영광은 광양제철고-한려대학교를 거쳐 2002년 전남드래곤즈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연령별 대표팀에 꾸준히 발탁되며 ‘제2의 김병지'로 주목받았고 전남에서 78경기 출전, 2007년 울산현대로 이적해 기량을 뽐냈다.

 

이후 경남FC와 서울이랜드FC를 거쳐 2020시즌 성남에 합류한 김영광은 성남 소속으로 105경기 출전해 통산 500경기와 600경기 출장 기록을 모두 성남과 함께했다. 매 경기 팀을 하나로 모으고 리드하는 베테랑의 모습을 보여주는 김영광은 팬들과도 끊임없이 소통하며 선수들의 본보기로 자리잡았다.

 

나이에 무색하게 2022시즌 32경기에 출전 해 6월 K리그1 선방지수 TOP5에 든 김영광은 지난 19일 김천과의 홈경기에서 클린시트를 기록, 1:0으로 승리하며 성남의 반등에 일조했다.  

 

김영광은 "올 시즌 최다 관중을 달성한 날이라고 들었다. 500경기 출장 때는 무관중 경기로 많은 팬 분들과 함께할 수 없었지만, 이번에는 꽉 찬 경기장에서 팬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기쁘다. 600경기에 만족하지 않고 하루하루 후회없이, 안 되면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고 성남의 승격과 함께하도록 갈고 닦겠다. 함께해주시고 많은 응원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영광은 2023 시즌 최다 관중 속 '600경기 출장'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선수단과 함께 시즌 연승에 도전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