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4차산업혁명 쉽게 즐기며 배운다

김태섭 기자 | 기사입력 2019/11/02 [15:51]

‘4차산업혁명 쉽게 즐기며 배운다

김태섭 기자 | 입력 : 2019/11/02 [15:51]

[성남일보] 경기도가 ‘누구나 쉽고 즐겁게 함께하는 4차산업혁명’을 주제로 스마트시티,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VR&AR, 로봇 등 미래를 내다볼 수 있는 다양한 체험의 장을 마련했다.

 

경기도는 도내 대학과 기업, 일반인 등이 함께 하는 '경기도 4차산업혁명 미래사회 체험전'을 성남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위치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2일과 3일 양일간 개최한다.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전경.     © 성남일보

이번 ‘미래사회 체험전’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대학, 연구기관, 기업, 공공기관 등 도내 4차산업혁명 관련 혁신역량을 집결, 미래 과학기술에 대한 도민들의 인식제고와 저변확대를 목적으로 마련됐다.

 

관람객들은 ‘미래사회 전시회’와 ‘미래기술 골든벨’ 등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 거리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우선 ‘4차산업혁명 미래사회 전시회’에서는 ▲AR/VR 체험 ▲3D프린터 ▲드론 ▲에너지 ▲뷰티 ▲교육 등 미래 사회에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4차산업혁명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체험 부스가 운영된다.

 

‘미래기술 골든벨’은 우리의 삶에 밀접한 4차산업혁명을 주제로 열리는 퀴즈대회로, 양일간 각 2회씩 총 4회로 나누어 진행된다. 회차별 3등까지 주관기관장상 및 부상이 수여되며, 홈페이지(aict.snu.ac.kr) 사전접수 또는 현장접수를 통해 선착순 참가신청이 가능하다.

 

공정식 미래산업과장은 “경기도에는 약 70여개의 종합대학·전문대학이 있고, 전국 기업부설연구소의 31.5%(전국 1위, 2018년 기준)인 12,706개가 소재하고 있어 우수 자원과 뛰어난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는 4차산업혁명 기술로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경기도의 현주소를 확인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판교밸리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